엄정근 강관협의회 회장, "중동 등 글로벌 수요확대 추진할 것"
엄정근 강관협의회 회장, "중동 등 글로벌 수요확대 추진할 것"
  • 김세움
  • 승인 2024.04.02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철강협회 강관협의회는 2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2024년 제1회 이사회 및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한국철강협회 강관협의회는 2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2024년 제1회 이사회 및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한국철강협회 강관협의회는 2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2024년 제1회 이사회 및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올해 사업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이사회에는 엄정근 강관협의회 회장(하이스틸 대표)과 현대스틸파이프, 휴스틸, 동양철관, 한국주철관공업, 금강공업 등 회원사 관계자 15명이 참석했다.

이날 확정된 사업계획에 따르면 강관협의회는 올해 강관산업 경쟁력 강화 및 생태계 강건화로 신수요 창출을 목표로 활동할 예정이다.

특히 강관 해외 수요확대를 위한 중동 시장을 조사분석하고, 고강도 강관 시장 개발을 위한 강구조 설계기준 개정 등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이 외에도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 변화에 신속히 대응하고, 업계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한 제도 개선 및 교류회 활동, 건축용 강관의 우수성 홍보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엄정근 강관협의회 회장은 "경기침체와 국내외 건설시장 부진, 전기료 상승 등 여러 악재로 인해 어려운 시기가 지속될 것"이라며 "협의회를 중심으로 공동 사업을 적극 추진하며 역량을 결집할 수 있는 계기가 되자"고 말했다.

한편 강관협의회는 강관산업 대외 경쟁력 향상과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2005년 3월 발족한 협의회로 세아제강, 현대스틸파이프, 하이스틸 등 16개 업체가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