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그룹 수소사업 '풀밸류체인'…'H2 MEET 2023'에 총망라
포스코그룹 수소사업 '풀밸류체인'…'H2 MEET 2023'에 총망라
  • 김종혁
  • 승인 2023.09.13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홀딩스 포스코 포스코인터 등 6개사 참여
일산 킨텍스서 13~15일 사흘간 핵심 역량 공개
글로벌수소생산 CCS HyREX 등 11개 테마 부스

포스코그룹이 13일부터 15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의 수소산업 전시회 ‘H2 MEET(Mobility Energy Environment Technology) 2023’에서 수소사업 핵심 역량을 공개한다. 

이번 전시회에는 포스코홀딩스, 포스코, 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이앤씨,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 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 등 포스코그룹 6개사가 참여해 수소사업 밸류체인 전반에 걸친 사업 청사진과 성과를 총망라해 선보인다.

포스코그룹은 ▲글로벌수소생산존 ▲수소밸류체인존 ▲수소생산기술존 ▲수소플랜트EPC존 ▲CCS존 ▲수소인프라존 ▲수소발전존 ▲수소강재솔루션존 ▲모빌리티솔루션존 ▲HBI존 ▲HyREX존 등 11개 테마의 부스로 구성했다. 

올해 포스코그룹이 전 세계에서 추진하는 청정 수소 생산 프로젝트의 성과와 미래 비전을 3D 파노라마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독점 사업권을 확보한 오만 그린수소 프로젝트를 모형으로 제작해 공개한다. 이 외에 친환경 저탄소 철강원료 HBI존을 신설해 그린스틸과 연계한 호주 그린수소 사업 모델을 소개한다는 점도 특징이다. HBI(Hot Briquetted Iron)는 철광석에서 산소를 제거(환원)한 환원철을 조개탄 모양으로 성형한 가공품이다. 

글로벌수소생산존에서는 오만, 호주, 미국, 캐나다, 말레이시아 등 9개 핵심 전략 국가에서 추진하는 글로벌 청정 수소 프로젝트의 주요 특징과 수소 생산 과정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오만 그린수소 프로젝트는 5GW 규모의 재생에너지 단지를 조성하고 연 22만 톤의 그린수소를 생산하는 사업이다. 포스코홀딩스는 지난 6월 오만 두쿰(Duqm) 지역에 서울시 면적 절반에 해당하는 대규모 부지를 확보했다.

수소밸류체인존에서는 2050년 수소 생산 700만 톤 생산 체제 구축을 위한 그룹의 수소사업 비전과 그룹사 간 시너지를 확인할 수 있다. 수소생산기술존에는 수소밸류체인의 핵심 기술인 암모니아 크래킹 기술(암모니아에서 수소를 추출하는 기술), 고온수전해 기술(고온에서 물을 전기 분해해 수소를 만드는 기술), 중조(탄산수소나트륨)를 활용한 블루수소 생산기술이 전시된다.

수소플랜트EPC존은 포스코이앤씨의 수소사업 EPC(Engineering, Procurement, and Construction) 수행 역량을 드러내는 데 역점을 뒀다. 3D 영상과 모형을 통해 그린수소와 블루수소 생산 플랜트의 특징을 부각시켰다.

CCS존과 수소인프라존, 수소발전존은 올해 1월 종합 에너지사업회사로 발돋움한 포스코인터내셔널의 CCS(Carbon Capture and Storage, 탄소포집•저장) 기술과 국내 수소복합터미널, 수소혼소발전 사업 현황이 소개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글로벌 에너지 기업들과 CCS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미국과 호주 등에서 CCS 분야를 사업화하는데 힘을 쓰고 있다. 또 2035년까지 인천과 광양, 포항을 중심으로 총 126만 톤 규모의 친환경 수소복합터미널을 구축하고, 인천에서 운영 중인 LNG 발전소를 수소혼소 발전기로 대체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세계 최초 GW(기가와트)급 상업용 수소혼소 발전소를 운영한다는 목표다.

HBI존은 올해 첫 선을 보이는 테마 공간이다. 포스코그룹은 호주에서 대규모 재생에너지를 활용해 그린수소를 생산하고 수소를 환원제로 사용하는 저탄소 철강 원료 HBI 를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서호주에서 HBI 플랜트 건설 및 그린수소 생산 프로젝트를 동시에 추진하고 있다. 

HyREX전시존은 수소환원제철을 소개한다. 포스코는 석탄 대신 수소로 친환경 철을 만드는 유동환원로 기반의 수소환원제철 기술인 HyREX(Hydrogen Reduction Ironmaking)를 개발 중에 있으며, 2030년까지 수소환원제철 기술 실증을 완료할 계획이다. 대규모 상용플랜트를 통해 2050년 탄소중립을 달성한다는 방침이다. 

이 외에 수소강재솔루션존에서는 친환경 강재 기술과 제품 솔루션이 실물 제품과 모형으로 전시된다. 모빌리티솔루션존에서는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이 포스코 강재를 적용하여 만드는 구동모터코아와 수소연료전지 분리판 등 수소차의 핵심 부품을 선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