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자의 철강PICK] 국민연금, 포스코 보유지분 '최고' 가치는 '급감'
[박기자의 철강PICK] 국민연금, 포스코 보유지분 '최고' 가치는 '급감'
  • 박성민
  • 승인 2019.10.09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증시 큰 손인 국민연금공단이 포스코의 주식지분을 역대 최대치로 보유하게 됐다. 반면 주식가치는 고점을 찍었던 2년전에 비해 28% 급감했다.

8일 국민연금공단은 포스코의 주식지분을 11.7% 보유했다고 밝혔다. 전분기 대비 0.7%P 상승했다. 지난 2007년 1월 SK텔레콤에서 국민연금공단으로 1대주주가 변경된 후 최대치다. 당시 지분율은 2.86%였다.

국민연금공단은 1대주주로 올라선 후 포스코의 지분을 꾸준히 확대해왔다. 2016년 3월 10%를 넘겼고 2017년 9월 11.3%로 고점을 찍었다. 이후 등락을 거듭했다.

반면 주식가치는 하락했다. 2019년 3분기말 주식가치는 2조3205억원으로 고점 대비 27.8% 급감했다. 금액으로만 8917억원이 줄었다.

국민연금공단은 "단순추가취득"이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