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동부제철, 한국특강 CB 200억 투자..."유관산업 투자 시너지↑"
KG동부제철, 한국특강 CB 200억 투자..."유관산업 투자 시너지↑"
  • 김세움
  • 승인 2021.12.02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G동부제철은 2일 한국특강이 발행한 200억 원 규모 전환사채(CB)를 매입했다고 밝혔다.

한국특강은 시설자금 확보를 위해 이번 CB를 발행했다. 전환가액은 2978원, 만기이자율은 5%로 설정됐다. 전환기간은 오는 2022년 12월 2일부터 2024년 11월 2일까지다.

주가 하락시 전환가액을 조정하는 리픽싱 최저 조정가액은 2085원으로, 시장 변동성에 대응하기 위한 사전장치를 뒀다. 전환시 지분율은 11.2%이며, 전량 보통주 전환시 KG동부제철은 매직홀딩스(40.67%)에 이어 2대주주에 오를 전망이다.

이번 매입은 KG동부제철이 KG그룹 합류 이후 투자활동에 본격적 시동을 건 것으로 풀이된다. KG동부제철은 올해 초 950억 원을 들여 당진공장 컬러라인 2기를 신설한데 이어 봉형강을 제조하는 한국특강에 200억 원 투자를 통해 마중물을 공급하게 됐다.

특히 한국특강 투자는 KG동부제철이 턴어라운드 이후 유관 비즈니스로 외연을 넓혀간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는 설명이다.

KG동부제철은 업계에서 유일하게 냉연판재류 전품목 생산이 가능한 철강기업으로서 자사와 시너지를 도출해낼 수 있는 산업군에서 투자처를 물색한 바 있다.

KG동부제철 관계자는 "사업활동을 통해 확보한 자금 중 일부를 활용해 전략적 투자에 나서고 있다"며 "이번 CB 매입은 유관산업 투자로 시너지를 내려는 KG동부제철과 시설자금 확보 필요성이 있었던 한국특강의 이해관계가 일치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