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레, 페로스리소시즈 5.5억달러 인수 '최종승인'
발레, 페로스리소시즈 5.5억달러 인수 '최종승인'
  • 브라질 주원석 지사장
  • 승인 2019.07.11 0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라질=주원석 지사장] 발레(Vale)가 브라질 공정거래위원회(CADE)로부터 광산기업인 페로스리소시즈(FERROUS RESOURCES)의 인수를 승인받았다.

발레는 작년 12월 이 회사를 5억5000만 달러에 인수하기로 했다.

브라질 공정위는 9일(현지시간) 발레의 페로스리소시즈 인수를 승인했다.

이 회사는 미나스제라이스주에서 연간 약 300만 톤의 철광석(sínter-feed, pellet-feed)을 생산하고 있다.

앞으로 2000만 달러의 추가 투자로 양질의 펠렛(pellet-feed)을 증산, 생산능력을 400만 톤으로 확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페로스리소시즈는 생산량의 대부분을 발레에 판매해왔다. 인수 이후 큰 변화는 없다는 게 발레의 설명이다.

하지만 현재 시장에는 약 2500만 톤의 펠렛 철광석이 부족한 실정이어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