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노사, 올해 임금조정 회사에 위임
포스코건설 노사, 올해 임금조정 회사에 위임
  • 박성민
  • 승인 2020.06.25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 노사는 25일 정기 노경협의회를 열고 올해 임금조정을 회사에 위임하기로 결정했다
포스코건설 노사는 25일 정기 노경협의회를 열고 올해 임금조정을 회사에 위임하기로 결정했다

포스코건설 노사가 올해 임금 조정을 회사에 위임하기로 뜻을 모았다.

포스코건설은 25일 정기 노경협의회를 열고 2020년 임금 조정을 회사에 위임하기로 결정했다. 또 비상경영 아래 노사가 힘을 합쳐 올해 경영목표를 성공적으로 달성하자고 다짐했다.

포스코건설 노사는 코로나19로 회사 경영환경이 어려워지는데다 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해선 특단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공감대를 형성했다. 이에 전 임직원이 힘을 모아 위기를 기회로 반전시키자며 노사공동실천 결의문을 구체화했다. 

노사공동 결의문은 △비상경영하의 경영 목표 달성 △조직 활력 제고 △기업시민실천 활동 등으로 구성됐다. 

이에 따라 노사는 업무 몰입 분위기를 조성하고, 영업·수주 부서뿐만 아니라 전 임직원이 수주 목표 달성에 힘을 모을 것을 결의했다.

또 임직원간 노고와 헌신에 감사하는 조직문화를 정착시키고 각자 전문역량을 개발해 경영성과 창출에 기여할 수 있는 체제를 갖춰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기업시민 경영이념’은 지속 가능한 기업이 되기 위한 시대적 과제임을 인식하고 업무와 일상 속 1인 1 기업시민 과제 실천, 우수사례 발굴 및 포상 등으로 기업시민 실천 활동을 활성화하기로 했다.

포스코건설 노경협의회의 김윤중 대표는 “노사가 힘을 모아 슬기롭게 국내외 어려운 경영여건을 극복해야 할 시기”라며 “노사공동 실천 활동에 힘을 보태고, 자랑스러운 노사문화를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